뉴스홈 > 해운/선사동정 인쇄하기확대축소
고려해운, 변화와 혁신으로 위기를 넘어 재도약 다짐

Korea Marine Transport Co., Ltd. | 기사입력 2017-05-02 11:22
창립 63주년 기념식 및 춘계체련대회 개최

fjrigjwwe9r4TB_News:contents
창립 63주년을 맞은 컨테이너 정기선사인 고려해운(대표이사 사장 신용화)은, 지난 4월 17일 본사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개최했다.

세계적인 저성장, 공급과잉으로 글로벌 컨테이너 시황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고려해운은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구축한 영업경쟁력과 원가경쟁력을 바탕으로 32년 연속 흑자, 물동량 228만 TEU 및 5년 연속 매출 1조원 초과 달성을 이루어내며 100년 기업을 향한 초석을 굳건히 다지고 있다.

박정석 회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어려운 국내외 해운환경에서도 계속적인 흑자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는 고려해운 전 임직원들이 자랑스럽고, 앞으로도 위기를 극복하겠다는 의지와 열정을 가지고 변화와 혁신을 통해 다가올 2020년을 준비하자”고 강조하였다. 아울러 Doing different, Think hard의 명제를 바탕으로 최고의 원가경쟁력을 확보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가 가져올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디지털화(Digitalization)를 통한 고려해운만의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이루어내야 하며, 이를 뒷받침하는 개인 역량 향상을 위해 학습열정(Fast Learning)과 견고한 지식확보(Deep Learning)를 끊임없이 실천해야 한다고 역설하였다.

한편 고려해운은 지난 4월 22일에 63주년 기념 춘계체련대회를 개최하고 임직원 모두가 팔당역인근에서 자전거를 타며 단결과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지역 환경정화활동으로 양수역 인근의 쓰레기를 줍는 등 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창립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고려해운은 매년 한국해양대와 목포해양대 장학금 지원, 사랑의 연탄 기부 등 기업의 나눔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장기근속자]

□ 25년 근속 : 박용환 상무 외 2명
□ 20년 근속 : 안응식 부장 외 5명
□ 10년 근속 : 이광희 과장 외 6명

[모범사원]

□ 강상곤 차장 외 7명
저작권자 ⓒ스케줄뱅크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