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항만뉴스 인쇄하기확대축소
BPA,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선정 심사 결과

스케줄뱅크 | 기사입력 2021-09-01 20:08
“(가칭) 동원신항컨테이너터미널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 선정'과 관련하여 입찰 참여사인 (가칭) 동원신항컨테이너터미널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8월 19일 심사위원회를 구성하여 평가를 실시하였고, 우선협상대상자로 최종 선정했다고 8월 20일 밝혔다.

BPA는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가칭) 동원신항컨테이너터미널 컨소시엄과 1개월 이내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며, 협상 주요 내용은 임대차계약과 관련한 상호간의 권리와 의무에 대한 내용 등으로 협상 종료후 임대차 가계약을 체결함으로써 운영사 선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부산항만공사는 운영사 선정 후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개장준비협의회'를 구성하여 서컨테이너부두가 `23년 7월에 정상적으로 개장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스케줄뱅크 무단전재 배포금지